정의당 “불로소득 복마전”…이재명 대국민 사과 촉구

정의당 여영국 대표는 오늘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대장동 의혹’과 관련, 이 지사의 대국민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여 대표는 오늘 상무위원회의에서 “대장동 개발사업은 사실상 공공개발로 포장한 불로소득 복마전이었다는 국민적 의혹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