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경선 경쟁 후보와 점심…김종인은 “시간 달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오늘 경선에서 경쟁했던 후보들과 점심을 함께 합니다. 한편 정리된 것 같았던 선대위 구성을 두고,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 선대위 합류에 시간을 더 달라고 해서 갈등의 불씨가 되살아나는 분위기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