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외무성 “아프간 관련 안보리 회의, 국제사회 우롱”

북한이 아프가니스탄 사태와 관련에 소집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를 두고 “국제사회에 대한 우롱”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외무성은 오늘 홈페이지 게시글에서 “얼마 전에 열린 유엔안전보장이사회 회의에서 미국과 서방은 아프가니스탄에서의 ‘인권 존중’에 대해 운운하면서 저들의 인권범죄 행위를 뒷전에 밀어놓고 또다시 국제사회를 심히 우롱했다”고 비난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