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열병식, 효과 극대화 위해 4월 개최 가능성”

북한이 열병식을 준비하는 정황이 속속 포착되는 가운데 오는 4월 김일성 생일을 즈음해 개최할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미국의소리 방송은 “북한 평양 미림비행장 북쪽의 열병식 훈련장을 촬영한 위성사진에 병력의 대열로 보이는 점 형태의 무리가 포착됐다”고 보도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