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총리 “화이자 먹는 치료제 계약 마무리 단계”

김부겸 국무총리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이미 밝혀 드린 7만 명분보다 훨씬 많은, 30만 명분 이상의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구매 협의를 화이자와 진행해왔고, 계약이 마무리 단계에 있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